일시적 1세대 2주택 비과세 혜택 받은 후기

일반적으로 부동산을 매수 후에 더 비싼 가격으로 매도하게 되면 시세차익이 발생하게 되어 양도소득세가 발생합니다. 1세대 1주택의 경우 일정 조건에 해당되면 비과세 혜택을 받지만 다주택자가 되게 된다면 일반적인 양도소득세보다 중과해서 세율을 매깁니다.

 

하지만 일시적으로 1세대 2주택인 경우 일정 요건을 충족하게 되면 비과세를 받게 되는데요. 이번 포스팅에서는 제가 일시적 1세대 2주택 비과세를 받은 후기에 대해서 소개해보려고 합니다.

 

뭣도 모르고 부동산 매수

저는 신혼 초반에 서울 외곽에 있는 소형 평수 아파트를 매수하였는데요. 돈이 여유가 있던 건 아니었고 혼수 등을 최소화하여서 모든 돈을 부동산 매수를 하기 위해 투자했습니다.

 

당시 부동산이 조금씩 오르곤 있었지만 가파른 상승세는 아니었기 때문에 대부분 신혼집은 전세로 들어가던 시기라 주변에서도 많이들 만류를 했었는데요. 어찌 된 영문인지 부동산을 잘 알지도 못한 제가 신혼집을 매매하겠다며 혼자서 이리저러 임장을 다녔던 때를 생각하니 깡도 좋다는 생각이 드네요.

 

저는 첫 아파트를 매수 후 1년 뒤 우연히 지인의 추천으로 인천에 있는 재개발 빌라를 매수하게 되었습니다. 그땐 일시적 1세대 2주택에 대한 개념도 없던 터라 무턱대고 지른 거였는데요. 나중에 세금을 내야 할 때 종전주택을 취득 후 1년 뒤 매수해야 비과세를 받을 수 있단 얘기를 듣고 가슴을 쓸어 내렸었습니다.

  • 첫 신혼집 소형 평수 아파트 매수(A주택)
  • 1년 뒤 인천 재개발 빌라 매수(B주택)

결과적으로 저는 18년도에 신혼집을 매수(A 주택) 하였고, 19년도 말에 인천 재개발 빌라(B주택)를 매수하였습니다. 이 후 20년도 쯤에 부동산이 한창 오르던 시기,  저 또한 모든 걸 정리하고 똘똘한 한채를 매수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기존 주택들을 처분하려고 준비했습니다.

 

어떤 것부터 팔지 계획세우기

당시 저는 1세대 2주택자였기 때문에 양도소득세를 최소화하기 위해 계획을 짜야 했습니다. 첫 번째 집을 먼저 매도할지, 두 번째 집을 먼저 매도를 해야 할 지 계획을 짰는데요. 일단 시세차익이 더 적었던 인천 재개발 물건(B주택)을 1년 뒤 매도를 하고, 이 후 1주택자가 되어 상대적으로 시세차익이 큰 첫 번째 아파트(A주택)을 매도해야겠단 계획을 세웠습니다.

 

그렇게 되면 B주택은 어쩔 수 없이 양도소득세를 내게 되지만 세금을 최소화 할 수 있고 A 주택은 일시적 1세대 2주택으로 인해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여기서 잠시 일시적 1세대 2주택에 대해서 간단히 얘기해보겠습니다.

 

일시적 1세대 2주택 비과세 요건

일시적 1세대 2주택에 대해서 비과세 혜택을 받기 위해선 1) 종전주택 취득 후 1년 뒤 신규주택을 취득하고, 2) 종전주택에 2년간 보유(조정가능지역은 2년 거주)해야 하며, 3) 신규주택 취득 시점으로부터 3년 이내 종전 주택을 매도해야 하는 것 입니다.

  • 1) 종전주택 취득 후 1년 뒤 신규주택 취득
  • 2) 종전주택 2년간 보유(조전가능지역의 경우 2년 거주)
  • 3) 신규주택 취득 시점으로부터 3년 이내 종전주택 매도

세부적으로 디테일하게 따지면 시기에 따라 조금씩 달라지긴 하지만 일단 위의 저 3개의 큰 틀이 있는데요. 일시적 1세대 2주택 비과세 요건을 자세히 알고 싶다면 아래 링크를 클릭해주시기 바랍니다.

 

일시적 1세대 2주택 비과세 요건 알아보기

 

2주택 매도 전략

일반적으로 일시적 1세대 2주택 비과세 요건이 해당되는 경우는 이사를 하거나 상속, 혼인 등으로 일시적으로 한 세대가 2주택을 보유하게 되는 경우인데요. 제 경우는 이와 좀 다릅니다. 저의 경우 두 주택을 모두 처분하려고 하는거니깐요. 하지만 일시적 1세대 2주택에 해당되어 첫 번째 주택을 비과세 혜택을 받기 위해선 위의 요건이 해당되어야 했습니다.

 

앞서 말했듯, B주택을 먼저 매도 후 양도소득세를 부과했습니다. 이 후 A주택은 비과세 혜택을 받기 위해 위의 일시적 1세대 2주택 비과세 요건에 해당 될 수 있게 끔 계획을 했는데요. 다주택의 경우 세율이 중과가 되기 때문에 양도차익이 가장 적은 것부터 파는 것이 좋습니다.

  • B주택 먼저 매도 후 A주택 매도 전략 ⇒ 양도차익이 적은 것부터 매도

 

일시적 1세대 2주택 요건 만들기

일단 저는 18년도에 A집을 매수하고 1년 뒤인 19년도 말에 B집을 매수하였기 때문에 취득 후 1년 뒤 신규주택 매수하는 요건1의 해당됩니다. 또한 A주택에 2년 이상 거주하고 살았기 때문에 요건2에도 해당됩니다. 3번의 경우 제가 B주택을 취득 후 3년이 내에 A주택을 팔면 되었는데요. 이 또한 21년도쯤 A주택을 매도했기 때문에 요건3도 해당이 되었습니다.

 

만약 19년 12월 16일 이후에 신규주택 B를 취득 했다면 취득 후 1년 안에 매도를 하고 B주택에 전입까지 해야 했어서 아마 비과세혜택을 못 받았을 수도 있었습니다. 정말 아슬아슬했네요. 양도소득세 등의 여러 정책은 수시로 바뀌고 언제 매수했는지 취득 시점에 따라 적용되는 세율도 다르니 잘 알아봐야 합니다.

 


결과적으로 B주택은 시세차익이 적어서 약간의 양도소득세를 내었고 맨 먼저 매수한 A주택은 양도소득세 비과세 혜택을 보아 약간의 시세차익을 보았습니다. 이후 그동안 모은 돈과 매도한 돈으로 서울의 재개발 물건으로 갈아타기를 했네요.

 

아직 재개발이 진행중이라 성공인지 아닌지 알 수 없지만 요즘 드는 생각은 ‘어떤 선택을 했던 실패가 없게 만들자’ 라는 마음입니다. 쉽진 않겠지만 똘똘한 내 집 한채를 갖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저의 부동산 후기를 종종 적어보겠습니다.

 

지금까지 일시적 1세대 2주택 비과세 혜택을 받았던 후기에 대해서 소개했습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함께 읽으면 좋은 글들]

일시적 1세대 2주택 비과세 요건 정리

재개발 이주비 대출 접수 후기(ft.절차, 조건, 구비서류 정리)

가로주택정비사업이란? (ft.요건, 사업성, 문제점, 사례 포함)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